화제·이슈

6.25전쟁 당시 미국 해병대 희귀 사진 모음


전설적인 종군 사진기자 더글라스 던컨이 찍은 사진



프란시스 펜턴 해병대 대위가 중대에 탄약이 떨어졌다는 보고를 받고 망연자실한 표정으로 서 있다

(이거 아비치 Hey Brother 뮤비 보면 중간에 이 사진 있음)



지프차가 지뢰를 밟고 터지면서 부상을 입은 병사.
함께 탔던 동료가 사망했다는 얘기를 듣고 눈물을 흘리고 있다



더글라스 던컨이 한국 전쟁 때 찍은 사진 중 가장 좋아하는 작품이라고 말한 사진.
서울 시내를 진격하는 미군 탱크, 그 아래 긴급히 피신하는 서울 시민들이 보인다.
탱크가 진격하고 있는 방향 건너편에서 북한군이 총격을 가하고 있다



흥남부두에서 메레디스 빅토리아호를 타기 위해 기다리는 피난민들



중공군 공격에 퇴각하고 있는 미 해병대 병사들



해병대원들이 전사한 동료들 옆을 지나 행군하고 있다



지친 병사가 잠깐 잠을 청하는 동안, 강아지가 애처롭게 주인을 바라보고 있다



서울 시가전



적의 공격에 맞서 진지를 사수 중이던 레오나드 헤이워스 상병이 탄약이 떨어졌다는 소식에 탄식하며 눈물을 흘리고 있다.
그러나 막판에 보급이 극적으로 이뤄지면서 진지에서 버틸 수 있었다고 한다.
그러나 헤이워스 상병은 이 사진이 찍히고 얼마 되지 않아 북한군 저격수 총에 맞아 사망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