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제·이슈

'김민경vs이영자' 팔씨름하면 누가 이길까…'막상막하'



KBS2TV '안녕하세요' 촬영 도중 이영자와 김민경이 팔씨름 대결을 펼쳤다.

개그우먼 김지민은 "김민경이 팔씨름을 진짜 잘한다"며 "(남녀 가리지 않고) 모든 개그맨을 다 이겼다. 이영자 선배님도 못 이길 것"이라고 했다.

이영자는 당황한 표정을 지으며 "내가 못 이긴다는 건 말이 안 된다"고 했다. 결국 이영자와 김민경은 팔씨름 대결을 펼치기로 했다.

이길 자신이 있냐는 질문에 김민경은 "조금은 자신 없다"면서도 "져본 적은 없다"고 했다.

이에 이영자는 "나도 져본 적은 없다"며 "한 가지 걱정되는 건 요즘 체중이 줄었다"고 했다. 김민경도 이에 질세라 "나도 요새 체중이 빠졌다"고 답했다.

이윽고 둘의 팔씨름이 시작됐고, 팽팽한 접전 끝에 김민경이 이겼다. 이영자는 허탈한 표정을 지으며 "믿기지 않는다"고 밝혔다.


<>